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quickmenu

  • 의료진안내
  • 층별안내도
  • 오시는길
  • 진료안내
  • 증명서발급
  • 비급여항목
  • 김찬소식
  • 온라인상담

진료내용

    • 대상포진
    • 삼차신경통
    • 목.허리 디스크
    • 다한증
    • 액취증
    • 하지정맥류
    • 손등정맥류

Home_진료내용

잠복되어 있는 수두바이러스에 의해 면역력이 떨어졌을 때 신경뿌리에서부터 염증과 손상을 일으켜 심한 통증을 동반하면서 해당 신경절 부위에 피부 발진을 일으키는 질병입니다. 발병초기에 피부병으로 오해하기 쉬운 대상포진은 어렸을 적 걸렸던 수두바이러스가 신경뿌리에 잠복해 있다가 몸의 면역력이 약해지면서 발병하게 됩니다. 일반적으로 침범된 신경에 따라서 몸의 국소적인 부위가 찌르는 듯하거나 쑤시는 화끈거리는 통증이 3-4일간 지속되고 몸은 감기 증상처럼 피곤하고 오한이 느껴지기도 합니다. 보통은 수일 사이에 피부에 발진과 물집이 나타나면서 확진됩니다. 전체 환자의 70-80%는 급성기의 통증과 피부발진이 2-3주 안에 회복되지만 치료시기를 놓치거나 면역력이 떨어져 있는 환자에게서는 피부발진의 치유 이후 지속되는 대상포진후 신경통으로 평생을 고생할 수 있습니다. 최근에는 20~30대 젊은 층에서도 발병률이 높아지고 있는 추세입니다. 대상포진은 단순한 피부병이 아닙니다. 김찬병원에서 정확한 원인 신경을 찾아 조기의 신경치료로 후유증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대상포진의 원인

과거 수두를 앓았던 사람은 수두가 완치된 후에도 수두바이러스가 그대로 신경절 부위에 잠복해 있게 됩니다.
이렇듯 체내에 바이러스가 있더라도 일상생활에 아무런 지장이 없으나, 면역력이 떨어지면 잠복해있던 수두바이러스가 활성화되어 신경을 타고 피부에 발진 등을 유발하며 통증이 나타나는데, 이것이 바로 대상포진입니다.

대상포진의 증상

신경절에 잠복상태로 있던 수두 바이러스가 재활성화 되면서 발생하며 피부발진과 수포가 신경근의 지각신경이 분포하는 부위에 국한되어 나타납니다.

대상포진의 발병사례

대상포진의 발병사례 사진

발생부위에 심한 통증과 감각 이상이 동반되며 붉은 반점이 신경을 따라 나타난 후 여러 개의 물집이 무리를 지어 나타납니다.

바늘로 찌르는 듯한 통증이나 쿡쿡 쑤시는 통증, 쓰라림이나 아리는 통증, 화끈거리는 통증 등 다양한 신경의 염증과 손상에서 기인하는 통증이 나타납니다. 이렇게 발병한 대상포진은 젊고 건강한 사람의 경우에는 대개 2-3주의 치료를 통해 호전됩니다.

그러나 노인 환자의 약 30%에서는 2-3주의 급성기를 지나고 피부가 완치된 후 지속되는 통증인 대상포진 후 신경통의 후유증을 경험하게 됩니다. 이러한 대상포진 후 신경통은 마약성 진통제를 사용할 정도로 심한 통증이 동반되기도 하고 치료시기를 놓치면 만성적인 통증으로 진행합니다.

대상포진의 진단

대상포진은 피부에 나타나는 병적인 변화가 매우 특징적이므로 증상을 관찰하여 임상적으로 진단합니다. 그러나 면역억제 환자에게는 피부의 병적인 변화가 특징적이지 않을 수 있고, 정상인에게서도 그 모양이 전형적인 형태로 나타나지 않는 경우가 있는데, 이 경우 진단이 늦어져 치료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생깁니다.

간혹 흔하지는 않지만 발진이 없는 대상포진도 있는데(Zoster Sine Herpete) 이러한 경우에는 신경뿌리에서 기인하는 양상의 통증이 다른 원인으로 발생하지 않는지 부위에 따른 정밀한 검사를 시행하여 감별 진단합니다. 또한 혈액과 뇌척수액검사를 시행할 수 있으나 대상포진에 대한 확진률은 50% 정도 되기 때문에 임상에서 정확한 검사로 이용하기 어려움이 있습니다.

대상포진의 치료

대상포진의 피부 발진이 확인되면 3일 이내에 항바이러스제 투여를 시작하여 일주일간 투여합니다. 또한 통증이 심한 환자의 경우에는 추가적인 약물치료 및 신경치료를 병행하여 대상포진 후 신경통으로의 진행을 상당부분 막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치료시기를 놓치면 50대 환자의 50%, 80대 환자의 80%에서 대상포진 후 신경통으로 진행되어 극심한 통증에 시달리게 되므로 대상포진은 무엇보다 초기치료가 중요합니다. 대상포진은 피부병 치료로 접근해서는 안되고 신경치료를 통하여 완치할 수 있도록 하여야 합니다.
대상포진 후 신경통으로 진행할 가능성이 높은 환자군
  • 50세 이상인 경우
  • 자가면역 질환과 같이 면역계 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
  • 만성 질환을 앓고 있는 경우 : 결핵, 암, 당뇨병
  • 조기 통증이 심했던 경우
  • 뇌신경을 침범한 경우 :

이러한 환자들은 피부 발진이 확인된 지 3일내에 항바이러스제 복용과 더불어 해당 신경에 대한 적극적인 신경치료를 병행하여야 합니다.

침범된 신경의 신경뿌리 주사 치료
대상포진이 발생한 척추신경절을 찾아 직접 염증을 없애고 대상포진 후 신경통으로의 진행을 예방하기 위한 주사제를 투여합니다.
고주파 열응고술
대상포진이 발생한 척추신경절에 주사를 이용하여 박동성 고주파열 치료를 하거나 흉추 신경의 경우 전통적인 방식의 고주파 열응고술을 시행하여 통증 유발 신경을 차단합니다.

대상포진의 예방

대상포진의 예방

대상포진은 감기처럼 바이러스에 의한 질병이므로 면역력이 약해지면 발병하기 쉽습니다. 따라서 규칙적인 생활습관과 운동, 균형 잡힌 식사, 정기적인 휴식으로 면역력을 키우는 것이 제일 중요합니다.
또한 50세 이상이시거나 면역력이 떨어진 경우 대상포진 예방주사를 맞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대상포진 예방주사는 50세 이상 성인에게 대상포진 발병률을 50% 정도 줄여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상포진 감염이 일어난다면 항바이러스제 투여와 더불어 초기에 신경 치료를 병행하는 것이 대상포진 후 신경통을 예방하는 길입니다.
대상포진은 연고만 바른다고 쉽게 나을 수 있는 피부병이 아닙니다. 대상포진은 신경의 염증과 손상에 의한 만성적인 대상포진 후 신경통으로 이행되어 고통을 주는 대표적인 만성통증을 유발하는 신경질환입니다.
통증의학의 1인자 EBS 명의 김찬박사가 진료하는 김찬병원에서 대상포진을 초기에 치료하세요!
  • 대상포진
  • 삼차신경통
  • 목,허리디스크관절
  • 다한증
  • 하지정맥류